요즘 날씨

궁시렁 궁시렁 2008. 12. 8. 15:57 |

요즘 날씨가 참 변덕스럽다.

12월 4일(목요일) 저녁까지만 해도 푸근했다.

그런데 5일 아침부터 갑자기 추워지더니

낮 기온이 영하 11도까지 내려갔다.

6일 낮 기온이 영하 9도.

밖에 그냥 서 있어도 뺨이 얼어 터지는 것 같았다.

7일부터는 다시 푸근해지더니

늦은 5시 무렵부터 눈발이 날렸다.

밤으로 갈수록 점점 더 내리더니

눈짐작으로 4~5센티미터는 쌓였다.

8일 새벽, 눈이 그치더니 아침부터 비가 내렸다.

쌓인 눈이 맥없이 녹는다.

점심 무렵부터 해가 난다.

땅이 질퍽질퍽 하다.

 

뒤로 보이는 건물이 며칠 전 개관한 백령2리 마을회관




'궁시렁 궁시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해맞이 까치 단합대회  (0) 2009.01.07
앞 논에 다시 날아든 쇠기러기  (0) 2008.12.26
요즘 날씨  (0) 2008.12.08
갑자기 온 추위  (0) 2008.11.18
앞마당에 고양이  (0) 2008.10.19
알밤 떨어지는 소리  (0) 2008.09.24

Posted by 곰태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