퉁 투둥 퉁 뚜르르르

철 지붕 위로 알밤 떨어지는 소리 들린다.

더러는 지붕 위에 남고

더러는 지붕 위를 굴러 뒤뜰에 떨어진다.

쪼르르 뒤뜰로 나가 한 알 두 알 줍다보면

아침저녁으로 두 줌씩은 줍는다.

둥그런 호박 한 개 뚝 따고

풋고추 대 여섯 개 따면 마음이 넉넉해 진다.

 

'궁시렁 궁시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갑자기 온 추위  (0) 2008.11.18
앞마당에 고양이  (0) 2008.10.19
알밤 떨어지는 소리  (0) 2008.09.24
어찌하면 좋을까?  (0) 2008.09.08
추수  (1) 2008.09.08
유부도  (1) 2008.09.02

Posted by 곰태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