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도 밤에는

영하 10도를 오르내리지만

꽁꽁 얼어붙었던

한강하구와 임진강하구가 조금씩 녹고



벌판을 두껍게 덮었던 눈이

볕바른 곳부터 서서히 녹는다.

바닥이 드러나면서

쇠기러기 몇 마리가 앞 논을 찾았다.




'자연을 사진으로 담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호반새  (0) 2010.07.22
봄꽃  (0) 2010.04.27
조금씩 날씨가 풀리다.  (1) 2010.01.25
서리 내린 앞 논에 쇠기러기 내려앉다.  (0) 2009.12.20
이제 겨울인가!  (0) 2009.11.16
나무  (0) 2009.11.09

Posted by 곰태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iphones for sale 2012.05.24 14:54 Address Modify/Delete Reply

    게시물이매우유익한것입니다.몇가지지식을얻을
    전에는모를니다.정말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