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3'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11.03 안개, 물안개

안개, 물안개

궁시렁 궁시렁 2019. 11. 3. 21:42 |

 

백학저수지
백학저수지
백학저수지

단풍 쓸쓸한 날 물안개가 피어오른다.

가뭄 한때 바닥 절반을 드러냈던 저수지에 물이 그득 차고

이른 아침을 맞아 아물아물 물안개 핀다.

 

안개 속으로 오리 떼가 빠르게 난다.

물안개 피는 저수지로 흰뺨검둥오리 한 쌍이 날아든다.

어울려 가다가도 등 돌리고, 또 헤어질듯 등 돌리지만

금방 만나 몸단장 하고, 곁에서 앞서거니 뒤서거니 한다.

 

일교차 큰 쌀쌀한 가을날 안개가 밀려든다.

바로 앞에 있는 나무 뒤가 뿌옇고, 뿌연 나무 뒤는 무엇인지 모른다.

앞뒤를 잴 수 없는, 안개 뭉실 대는 날이 좋다.

 

안개가 언제까지 좋을까?

자연스럽게 생긴 안개일까, 미세먼지 때문일까?

습기와 기온 차이로 생긴 안개일까, 스모그일까?

이걸까 저걸까 묻지 말고, 안개가 좋은 날이었으면 좋겠다.

 

 

'궁시렁 궁시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개, 물안개  (0) 2019.11.03
덜 개인 동해 표정  (0) 2019.07.27
봄님이 빠르다  (0) 2019.04.24
동해안 나들이  (0) 2019.01.03
가을 끝자락을 잡은 초겨울  (0) 2018.12.04
가을빛  (0) 2018.11.04

Posted by 곰태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