흐리고 비가 자주 오는 요즘

호반새가 가끔 볼품없는 울타리에 내려앉는다.

무슨 생각을 하는지?

가만히 앉았다가 날아간다.

어느 때는 가만히 앉았다가

논으로 잽싸게 뛰어들어

무언가를 낚아채서 날아간다.


'자연을 사진으로 담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이 오는지, 가는지?  (3) 2010.09.20
호랑거미  (0) 2010.08.24
호반새  (0) 2010.07.22
봄꽃  (0) 2010.04.27
조금씩 날씨가 풀리다.  (1) 2010.01.25
서리 내린 앞 논에 쇠기러기 내려앉다.  (0) 2009.12.20

Posted by 곰태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